전체메뉴

메뉴닫기
HOME> 알림마당> 뉴스&이슈>뉴스&이슈

뉴스&이슈

사업공고 보기
경남항공유관단체, 경남 항공국가산단 최종 승인 환영
작성자 관리자 지역 경남 등록일 2017.05.29 조회 9

 

 

 - 동북아시아 생산거점 발판 및 대한민국 G7 도약 기반 마련 -

○ 2017년 4월 27일 국토부 “경남 항공국가산단 최종 승인 발표” 에 대해 경남항공산업협동조합, 경남항공우주산업교류회, 사천항공우주미니클러스터, 한국항공 제조분과협의회 등 경남소재 항공유관단체 회원 일동은 “경남의 미래핵심전략사업으로 미래 50년 핵심 먹거리 사업인 항공산업의 『동북아시아 생산거점 조성과 대한민국 G7도약』의 발판이 마련 되었다”며 일제히 환영의 뜻을 밝혔다.
 
○ 최근 글로벌 완제기 제작사의 생산단가인하 요구로 극심한 어려움에 직면한 지역 항공업체는 금번 항공국가산단 승인이 경남 항공산업의 국제경쟁력 확보에 큰 기회가 될 것으로 높은 기대감을 표현하였다.
 
○ 지난 4월 19일 정부는 산ㆍ학ㆍ연 전문가와 ‘항공산업 발전 간담회’를 개최하고, ‘4차 산업혁명시대의 항공산업 발전전략’을 발표하였는데, 항공강국 진입을 위해 ① 엔진, 항공전자(항전), 경량 신소재 등 미래 핵심기술 확보, ② 글로벌 시장진출 확대 및 신시장 창출, ③ 국내 역량 총결집 생태계 조성 등 3대 정책 방향을 제시했다.
 
○ 이러한 정부 정책에 발 맞추어 “항공국가산단 내에 연구개발, 시험·평가·인증, ICT 융복합 기능 등 4차 산업혁명시대에 대응하고 항공기업의 글로벌 경쟁력 확보가 최우선적으로 지원 될 수 있는 플랫폼 구축이 필요하며 항공국가산단 조성계획의 차질 없는 진행과, 정부와 지자체의 지속적인 관심이 필요하다”고 항공협의체 대표자들이 밝혔다.
 
○ 경남에는 『경남항공산업협동조합(이사장 하성용 KAI 대표이사, 2015년), 경남항공우주산업교류회(회장 위호철 (주)율곡 대표이사, 2005년), 사천항공우주미니클러스터(회장 황태부 디엔엠항공 대표, 2010년), 한국항공제조분과협의회(회장 김영태 (주)조일 대표이사, 1999년)』 등 4개의 항공산업 협의체가 운영되고 있으며, 항공기업의 경쟁력 확보와 항공산업 발전을 위해 다양한 정책제안과 왕성한 산업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경남 (7).png

 

 

 

이전글, 다음글
다음글 경남테크노파크 정보산업진흥본부 2017년 ICT융합 컨소시엄 사업 선정, 국비 37억원 확보 2017.05.29
이전글 인천 車산업 성장정체 풀어낼 대안 마련 시급 2017.05.29

목록

이전
  • 중소기업청
  • 중소기업청
  •    
  • 옴부즈
  • 특허청
  • 산업통상자원부
  • 부산대학교 외국학술지지원센터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 중소기업청
  • 중소기업청
  •     
  • 옴부즈
  • 특허청
  • 산업통상자원부
  • 부산대학교 외국학술지지원센터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