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메뉴닫기
HOME> 자료마당> 뉴스&이슈>뉴스&이슈

뉴스&이슈

사업공고 보기
전남TP 신소재센터, 전남 뿌리산업 육성 지역경제 견인차 역할
작성자 관리자 지역 전남 등록일 2017.04.27 조회 12

 

전남TP 신소재센터, 전남 뿌리산업 육성 지역경제 견인차 역할
- 전라남도 뿌리산업의 육성과 뿌리산업 선순환 생태계구축 역할“톡톡” -

 

전남테크노파크.jpg

전남TP 신소재센터

 

전라남도 뿌리산업의 육성과 산업 선순환 생태계구축에 나름의 견인차 역할을 하고 있는 것이다.
 
(재)전남테크노파크 신소재기술산업화지원센터에서 추진하는 전라남도 뿌리산업 선도기업 육성사업은 전라남도의 지원을 받아 지난 2015년부터 올해 2017년 5월까지 총 사업비 84억원(국비42억, 도비42억)을 투입하여 한국생산기술연구원, 목포대학교와 협력하여 지역의 침체된 뿌리산업의 육성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전라남도 뿌리기업 현황은 2015년 말 기준 701개의 업체 총 종사자 17,768명으로 용접 442개사(종사자 8,946명), 금형 21개사(종사자 2,407명), 주조 36개사(종사자 682명), 열처리 33개사(종사자 892명), 소성가공 62개사(종사자 1,678명), 표면처리 107개사(종사자 3,163명)이다.
 
뿌리산업은 국가 지정 6대 뿌리기술인 주조, 금형, 소성가공, 용접, 표면처리, 열처리 등의 ‘공정기술’을 통해 소재를 부품으로, 부품을 완제품으로 생산하는 기초공정산업으로 제조업에서 최종 제품의 품질경쟁력 제고에 뿌리가 되는 사업을 말한다.
 
전라남도 뿌리산업 선도기업 육성사업의 그간의 성과를 보면, 2015년도 3월부터 2016년 6월까지 진행된 1차년도 사업에서는 지역 기업 70개사를 대상으로 기술개발지원, 시제품제작지원, 네트워크지원, 마케팅지원, 근무환경개선지원, 이전기업 사업화지원, 기술지원 등 기업현장 수요 맞춤형 지원하여 매출증대 397억, 신규고용창출 71명, 지식재산권 취득 30건, 기술이전 3건을 창출하였으며, 2017년 5월까지 진행 되는 2차년도 사업에서도 매출증대 350억원과 신규고용 창출 35명의 추가목표를 설정하여 기술개발, 사업화지원, 기술지원, 인력양성 등 종합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특히, 2016년도 전남테크노파크 지역우수기업으로 선정된 (주)대성철강(대표 박상현)의 기업지원성과가 주목받는다. 1978년에 창업한 (주)대성철강은 포스코에서 원재료를 공급받아 형강 생산을 주력제품으로 하는 기업으로, 2014년 9월에 전라남도 최초의 형강 생산광양공장을 설립하는 등 1천57억원의 설비투자 유치 기업이다.
 
현재는 2016년 매출창출 408억원과 광양공장 지역인재고용창출 81명을 이룬 지역우수중견기업으로 평가되지만, 본격적으로 광양공장 가동을 시작한 (주)대성철강의 2015년도 매출액은 35억원의 수준으로 우리지역의 어려운 철강산업위기를 몸소 체험한 기업이기도 하다. (주)대성철강 관계자는 “신소재센터의 전라남도 뿌리산업 선도기업 육성사업으로 2015년에는 우수기업 홍보지원, 이전창업지원, 2016년도에는 마케팅 지원 등 투자이전 이후 지역내에서 매출 판로개척 등 사업화에 큰 도움을 받았다”고 밝혔다.
 
문의 : 신소재센터 기술실용화팀 연구원 김주호(720-9332)

 

 

 

이전글, 다음글
다음글 충남TP 신임 바이오센터장 이재정 박사 임명 2017.04.27
이전글 테크노파크 기업지원 통합대표번호 2017.04.27

목록

이전
  • 중소기업청
  • 중소기업청
  •    
  • 옴부즈
  • 특허청
  • 산업통상자원부
  • 부산대학교 외국학술지지원센터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 중소기업청
  • 중소기업청
  •     
  • 옴부즈
  • 특허청
  • 산업통상자원부
  • 부산대학교 외국학술지지원센터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 TECHNOPARK
다음